청양군에 예비 K팝스타 떴다! 제53회 ‘나도 케이팝 스타’ 열려

전채은 기자 입력 2021-04-21 03:00수정 2021-04-21 05:36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충남 청양군 청양문화예술회관에서 청소년 문화예술교육 프로그램 ‘나도 케이팝 스타’가 17일 열렸다. 이 프로그램은 동아일보와 청양군청이 공동 주최하고 감성공연예술연구소가 주관했다.

동아일보는 청소년이 문화예술 교육을 통해 건강한 어른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2007년부터 현재까지 전국 50개 지역에서 이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다. 이번 53회 행사에서는 청양고, 정산고 재학생들과 동덕여대 대학생 멘토단이 ‘케이팝 뮤지컬, 우리읍내’(사진)를 연기했다. 가상의 마을에서 일어난 여러 사건을 의사와 신문 편집장을 중심으로 그린 손턴 와일더의 희곡 ‘아워 타운’을 청양군의 정서에 맞게 각색했다.


공연에 참여한 정산고 이민규 군(19)은 “삶을 돌아보는 시간이 됐고 이번 경험을 통해 자신감을 갖게 됐다”고 말했다. 정산고 김수현 양(19)은 “학창 시절 무대 주인공이 되는 추억을 만들게 돼 기쁘다”고 말했다. 총괄 감독을 맡은 김춘경 동덕여대 방송연예과 교수는 “청소년의 삶을 이야기하며 서로 공감할 수 있는 작품을 만들고자 했다”고 말했다.

공연은 무관중 ‘랜선 공연’으로 진행했다. 김돈곤 청양군수는 “지역 군민과 청소년이 참여할 수 있는 문화예술 활동을 확대 운영할 예정이다”라고 말했다.

주요기사
전채은 기자 chan2@donga.com
#청양군#나도 케이팝 스타#문화예술 교육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