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술 단신]노충현 작가 개인전 ‘자리’ 外

동아일보 입력 2015-10-27 03:00수정 2015-10-27 04:33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 노충현 작가 개인전 ‘자리’

노충현 작가의 개인전 ‘자리’가 11월 1일까지 경기 파주시 갤러리 소소에서 열린다. 텅 빈 원숭이 우리를 그린 전작을 모티브로 삼아 공간의 주체가 사라진 폐쇄 공간의 정경을 자의적으로 재구성해 묘사한 유채화를 선보인다. 031-949-8154

■ 조은비 작가 개인전 ‘낯선 자와의 시각적 대화’


조은비 작가의 개인전 ‘낯선 자와의 시각적 대화’가 11월 1일까지 서울 종로구 갤러리 도올에서 열린다.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의 이미지를 추상화한 아크릴화와 수채화를 공개한다. 02-739-1405
주요기사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