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하철역서도 민원서류 발급…이르면 9월부터

입력 1998-07-21 19:21수정 2009-09-25 06:57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빠르면 9월부터 서울 지하철역에서 주민등록 등 초본 등 각종 증명서류 발급 등 행정서비스를 받을 수 있게 된다.

고건(高建)서울시장은 21일 “보다 편리한 서비스를 위해 지하철역에 ‘민원서비스센터’를 설치, 전산망을 통해 각종 증명서류 발급 등의 업무를 보도록 하는 방안을 검토하라”고 지시했다. 이 제도가 시행되면 시민들은 출퇴근시 또는 직장에서 가까운 지하철역에서 민원서비스를 받을 수 있어 증명서류발급 등을 위해 동사무소에 가는 불편을 덜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시관계자는 “실효성과 성과가 있을 경우 내년부터 모든 지하철역으로 확대할 것”이라고 말했다.

〈하태원기자〉scooop@donga.com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