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동아일보|사회

창의-융복합-특성화교육… 대학이 미래를 연다

입력 2022-04-29 03:00업데이트 2022-04-29 03:00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위기 넘어 도약하는 충청권 대학]
충청권 14개 대학 총장이 말하는 ‘미래의 우리 대학은…’ 대학명은 가나다 순
게티이미지코리아
교육 혁신으로 창의적 인재를 길러낸다. 중소기업과 협력해 지역 및 국가 경제를 활성화한다. 대학 고유의 콘텐츠로 특성화된 인재를 육성한다. 소외된 곳을 주민과 동행한다.

대전·충청권 대학들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위기를 넘는 원동력은 창의, 협력, 소통, 특성화, 동행이었다. 대학의 슬로건과 화두는 과학기술을 바탕으로 4차 산업혁명 시대의 문제를 해결하는 데 초점이 모아졌다.

이제 봄꽃이 활짝 핀 캠퍼스는 일상을 회복하고 있다. 잔디밭에 학생들이 둘러앉아 웃음꽃을 피우고 강의실에는 향학열이 넘쳐난다. 그러면서도 경쟁에만 매몰되지 않고 코로나19로 어려워진 지역과 소외된 이웃들에게 눈길을 돌린다.

대전·충청권 대학들은 탄탄한 교육 인프라와 우수한 교수진을 갖추고 교육 혁신의 날을 갈고 있다. 수도권에서 KTX로 30분∼1시간권인 데다 전철이 수시로 오가는 편리한 교통에도 힘입어 입학자원 감소에도 경쟁력을 유지하고 있다.

코로나19를 극복한 대전·충청권 대학들이 어떤 각오와 전략으로 새로운 도약을 꿈꾸는지 살펴봤다.

고려대 김영 세종부총장
“창의융합 실용연구 대학, 비전에 맞는 학습 방식으로 차별화된 교육 경쟁력 확보”
공주대 원성수 총장
“하나된 대학, 함께 여는 미래!”
극동대 류기일 총장
“경험 네트워킹 기반의 학생 중심 맞춤형 교육으로 미래 주도 인재 양성”
단국대 김수복 총장
“디지털 미래 교육 앞당기고 빅데이터·AI 기반 융·복합 교육과정 구축”
목원대 권혁대 총장
“맞춤형 인재를 양성하는 교육혁신대학”
선문대 황선조 총장
“세계와 만나는 작은 지구촌, 미래를 선도하는 디지털 혁신대학”
순천향대 김승우 총장
“Good to Great, 좋은 대학에서 위대한 대학으로”
우송대 오덕성 총장
“특성화 교육, 글로벌 네트워크를 활용한 하이브리드 디지털캠퍼스”
충남대 이진숙 총장
“정부시설 예산 1012억 원 확보, 캠퍼스 광역화·현대화 본격화”
청운대 이우종 총장
“창의융합형 실무교육과 학생 중심의 교육으로 ‘학생 성공시대’ 실현”
청주대 차천수 총장
“학령인구 감소와 지방소멸 시대에 산학협력은 선택이 아닌 필수”
한밭대 최병욱 총장
“미래가치 창출하는 글로컬 산학일체 혁신대학”
한서대 함기선 총장
“성공적 산학협력 기반으로 지역 발전 선도”
한기대 이성기 총장
“대한민국 최고, 연구와 교육을 유기적으로 연계해 혁신하는 대학 실현”



지명훈 기자 mhjee@donga.com
이기진 기자 doyoce@donga.com
장기우 기자 straw825@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최신기사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