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마단 종료… 구름처럼 모인 파키스탄 무슬림

동아일보 입력 2021-05-14 03:00수정 2021-05-14 03:0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13일 파키스탄 최대 도시 카라치의 야외에서 무슬림 신자들이 기도를 하고 있다. 코로나19 이전에는 해가 떠 있는 동안 금식하는 라마단이 끝나면 성대한 음식을 즐기는 축제 ‘이드 알피트르’가 벌어지지만 전염병 재확산을 우려해 조용하고 차분하게 라마단의 끝을 기념하는 분위기가 역력하다.

카라치=AP 뉴시스
주요기사

#라마단#파키스탄#무슬림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