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H, 100세 이상 어르신에 건강용품 전달

동아닷컴 정진수 기자 입력 2020-05-08 14:54수정 2020-05-08 14:59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한국토지주택공사(이하 LH)는 어버이날을 맞아 LH 임대단지에 거주하는 100세 이상 어르신 141명에게 코로나19 극복 및 건강을 기원하는 기념품과 꽃바구니를 전달했다고 8일 밝혔다.

이날 변창흠 LH사장과 남국희 한국사회복지관협회장은 서울중계9단지 사회복지관에서 해당 단지 내 100세 이상 어르신들에게 꽃바구니와 장수지팡이, 간편영양식 등 기념품을 전달했다.

또한 어버이날에 맞춰 전국 44개 사회복지관을 통해 올해 100세를 맞은 어르신부터 최고령 입주민인 108세 어르신까지 전국 LH 임대단지 119곳에 거주 중인 100세 이상 어르신 141명에게 기념품이 전달됐다.


기념품으로는 장수지팡이와 간편영양식, 성인용보행기, 여름의류, 식료품 세트 중 사전조사를 통해 어르신들이 원하는 물품을 준비했다.

주요기사

변창흠 사장은 “어르신들이 건강하고 편안하게 거주할 수 있는 주거환경을 만들기 위해 의료·돌봄 등 통합복지서비스가 가능한 고령자복지주택 공급을 확대하는 한편, 임대주택 운영 및 관리에 세심한 주의를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동아닷컴 정진수 기자 brjeans@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