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먼 동아일보] 2014 Summer Fashion Nominees~ 여름보다 뜨거운 별들의 스타일 경쟁

우먼동아일보 입력 2014-08-04 19:07수정 2014-08-04 19:48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Wannabe
스타들이 행사에 참석할 때는 주최 측의 브랜드가 드레스 코드이기 때문에 어울리지 않는 룩으로 등장하거나 여러 명이 같은 옷을 입는 참극(!)이 벌어지곤 한다. 하지만 이달엔 유난히 자신의 스타일을 잘 살린 스타들이 많았다. 자, 성적표를 공개한다.

Best 1 공효진
아픈 몸을 이끌고 드라마 제작발표회 현장에 등장한 그녀. 빈티지하게 워싱된 데님 원피스에 실버 주얼리와 레드 컬러 부티를 매치, 패셔니스타란 타이틀을 지켜냈다.

2 김나영
선글라스 브랜드 행사장에 등장한 그녀는 레오퍼드 프린트 캐츠아이 선글라스가 돋보이는 미니멀 스커트 룩을 선보였다.

3 김민희
시스루 블라우스에 오버사이즈 팬츠를 입어 무심한 듯 시크한 룩을 완성했다. 로열 블루 컬러 스틸레토는 그녀가 가진 패션 센스를 대변한다.


4 선미
까맣게 물들인 헤어에 버건디 립, 가을을 먼저 독점한 헤어와 메이크업.

관련기사

5 서우
오랜만에 행사장에 모습을 드러낸 그녀의 선택은 누디한 컬러들을 조합한 톤온톤 하이웨이스트 스커트 룩.

Best 1 엄정화
강렬한 레드 컬러 위로 프린트 된 볼드한 블랙 프린트가 그녀가 사랑하는 맥시멀리즘을 잘 표현했다. 그녀의 스타일을 지지한다.

2 전소민
귀엽고 발랄한 이미지를 그대로 살리면서 격식을 지킨 스타일링. 볼륨 있는 A라인과 상체 부분의 진주 장식 볼레로가 스키니한 실루엣을 완벽하게 보완했다.

3 황소희
얼핏 베이식해 보이지만 최신 트렌드를 그대로 반영한 잇 아이템들을 적재적소에 매치한 센스가 범상치 않은 안목을 드러낸다.

4 차화연
화려한 비즈 장식의 시스루 블라우스와 로열 블루 컬러의 와이드 팬츠를 과감하게 매치한 그녀. 상대적으로 약한 메이크업은 의도된 것일까?

5 이혜영
오랜만의 외출인 탓일까? 가장 마음에 드는 아이템들만 골라 한꺼번에 매치한 듯. 원피스, 클러치 백, 슈즈가 여기 좀 봐달라고 아우성을 치는 것 같다.

6 손예진
럭셔리하지만 그녀의 독특한 스타일링을 설명하기엔 많이 부족한 행사장 룩.

기획·신연실 기자|사진·홍중식 지호영 기자, 국경원 기자(동아닷컴)|사진제공ㆍ동아일보 사진DB파트, 뉴시스, 슈콤마보니, 옵티칼W, MC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