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야구 소식]KBO, 포스트시즌 배당금 13억 지급

입력 2001-01-02 18:02수정 2009-09-21 12:5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한국야구위원회(KBO)가 포스트시즌 배당금을 현대 두산등 5개 구단에 지급할 예정이다.

예년의 경우 한국시리즈가 끝난뒤 보름후 배당금 지급이 이루어졌으나, 올해는 수원 구장 배상문제 때문에 정산이 늦어졌다.

현대의 홈구장인 수원구장측은 한국시리즈 동안 관중들이 날린 은박지로 인한 인근 주택가의 정전과 일부 팬들의 기물파손 등을 근거로 KBO에 1억원 상당의 배상금을 요구했었다.

KBO는 제반 경비를 제외한 배당금 13억원을 우승팀 현대에 45%, 준우승팀 두산에 25%, 플레이오프에서 탈락한 LG와 삼성에 12.5%, 준플레이오프에서 탈락한 롯데에 5%씩을 배당한다.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