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표정]美 슈퍼볼 경기장 스티비 원더 공연

입력 1999-02-01 19:16수정 2009-09-24 12:3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미국 흑인가수 스티비 원더가 1일 오전(한국시간) ‘슈퍼볼’ 경기에 등장했다.

슈퍼볼은 프로미식축구(NFL)의 시즌 ‘왕중왕’을 가리는 결승전.

마이애미 프로플레이어 스타디움에서 열린 제33회 슈퍼볼 하프타임쇼 무대에 선 ‘흑인가수의 거장’ 혹은 ‘리듬앤블루스의 황제’는 빨강재킷을 입고 춤을 췄다.

시각장애를 딛고 일어선 ‘미국의 꿈’이었기에 그에게 걸맞은 자리였다.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