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3개 국책銀 무수익 여신 9조3천억원

입력 1998-11-06 18:53수정 2009-09-24 20:38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국책은행인 기업은행의 9월말 현재 총여신 25조3천9백47억원중 3개월 연체 이상의 무수익여신은 3조6백94억원(12.09%)인 것으로 밝혀졌다.

이는 6월말 기준 22개 일반은행의 3개월 연체 이상 무수익여신 비율(평균 9.4%)을 웃도는 것이다. 6일 자민련 변웅전(邊雄田)의원이 국책은행들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산업은행은 6월말 현재 총여신 65조4천2백22억원중 무수익여신이 5조9천65억원(9.03%)이었다.

또 수출입은행은 10월말 현재 총여신 10조8천8백5억원중 무수익여신이 3천3백71억원(2.97%)이었다.

국책은행들은 통상 무수익여신 등 은행경영통계를 은행감독원에 보고하지 않기 때문에 이들 은행의 무수익여신 규모는 그동안 잘 알려지지 않았다.

〈송평인기자〉pisong@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