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텔레서베이]『교원노조 교육개혁에 바람직』61.6%

입력 1998-11-02 19:26수정 2009-09-24 21:07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전교조가 합법화될 전망이나 여전히 찬반양론이 엇갈리고 있다.

동아일보는 2일 교원노조 허용에 대한 의식을 조사했다.

개인휴대통신(PCS)이용자 4백1명 응답.

‘교육개혁 차원에서 바람직하다’는 의견이 61.6%로 많았고 ‘이번에 유보된 행동권까지 보장해야 한다’는 적극적 태도도 14.2%. 반면 ‘교사라는 특수 신분을 고려, 노조설립에 반대한다’는 입장은 21.5%.

〈정용관기자〉yongari@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