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경남]뇌염추정 환자 2명 발생

입력 1998-09-11 11:23수정 2009-09-25 02:06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경남에서도 뇌염으로 보이는 환자 2명이 발생했다. 10일 현재 전국에는 뇌염경보가 내려져 있다.

경남도는 10일 “통영시 김모양(5·여)과 하동군의 한모군(6)등 2명이 뇌염증세로 9일부터 진주의 한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다”고 밝혔다. 10일 현재 경남지역의 일본뇌염 매개 모기 발생밀도는 54.1%로 높은 편이다.

경남도 관계자는 “집 주변을 청결히 하고 모기에 물리지 않도록 주의해야 한다”고 말했다.

〈창원〓강정훈기자〉manman@donga.com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