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장공유
읽기모드공유하기

[강원]삼척 신흥寺, 백일홍 나무위에 소나무 자라

입력 1998-05-16 07:44업데이트 2009-09-25 13:12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백일홍 나무위에 소나무가 자라고 있다. 접붙인 것이 아니다. 솔씨가 날아와 싹을 틔우고 뿌리를 내린 것이다. 강원 삼척시 근덕면 동막리 신흥사 경내에 15년 넘게 이 ‘한그루 두 나무’가 자라고 있다. 1백년생으로 추정되는 이 백일홍 나무는 밑둘레 92㎝ 높이 2.3m. 그 줄기 중간에서 높이 5m 둘레 45㎝정도의 소나무가 공생하고 있다. 삼척시는 이 나무를 기념수로 지정하는 절차를 밟기로 했다.

〈삼척〓경인수기자〉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많이 본 뉴스
최신기사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