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뉴스1|스포츠

‘8경기 무패’ 콘테 감독 “선수들의 헌신 덕분…요리스는 최고 골키퍼”

입력 2022-01-02 10:25업데이트 2022-01-02 10:25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종료 직전에 나온 짜릿한 극장골 덕분에 왓포드 원정서 승리를 따낸 안토니오 콘테 토트넘 홋스퍼 감독이 선수들의 헌신을 칭찬했다.

토트넘은 2일(한국시간) 잉글랜드 왓포드의 비커리지 로드에서 열린 2021-22시즌 EPL 21라운드 왓포드와의 경기에서 후반 추가시간 다빈손 산체스의 결승골이 터지며 1-0으로 이겼다.

손흥민은 0-0으로 팽팽하던 후반 51분 페널티박스 왼쪽을 돌파하다 파울을 유도, 프리킥 기회를 만들었고 절묘한 크로스로 도움을 기록했다. 손흥민의 리그 3호 도움.

콘테 감독 부임 이후 리그 8경기 무패(5승3무)의 상승세를 이어간 토트넘은 10승3무5패(승점 33)으로 6위로 올라섰다. 2경기 덜 치른 상황에서 4위인 아스널(승점 35)과 2점 밖에 차이가 나지 않는다.

‘박싱 데이’를 포함해 2~3일 간격으로 계속 경기를 치르고 있는 상황에서 귀중한 승점 3점을 챙기면서 토트넘은 상승세를 이어갈 수 있게 됐다.

경기 후 콘테 감독은 ‘스카이스포츠’와의 인터뷰에서 “2~3일마다 플레이하는 것이 쉽지 않음에도 선수들의 긍정적인 배고픔을 보았고 그들이 보여준 헌신에 기쁘다”고 엄지를 세웠다.

토트넘은 최근 4경기에서 2실점만 내줬을 정도로 수비가 견고해진 것이 인상적이다.

콘테 감독은 “선수들이 클린시트(무실점)를 통해 견고함을 보여줬다”고 만족감을 전했다.

이날 골키퍼이자 주장 위고 요리스 골키퍼의 선방도 돋보였다. 후반 요리스의 슈퍼 세이브 덕분에 토트넘은 여러 차례 기회를 넘길 수 있었다.

콘테 감독은 올 여름 토트넘과 계약이 만료되는 요리스를 향해 “계속해서 (재계약을) 논의하고 있다. 우린 요리스의 수준을 볼 수 있었다. 그는 (재계약 이슈에도)계속해서 팀에 집중하고 있고 나에겐 그것이 매우 중요하다. 그는 오늘 최고의 골키퍼임을 보여줬다”고 말했다.

콘테 감독은 요리스와의 재계약을 긍정적으로 바라봤다.

그는 “우리 팀에서 요리스는 매우 중요하다. 요리스 또한 팀을 사랑하고 있다. 곧 구단이 해결책을 찾을 것이라 확신한다”고 강조했다.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스포츠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