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맨유 구세주’ 호날두

이원홍 전문기자 입력 2021-10-22 03:00수정 2021-10-22 03:06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챔스 아탈란타전 후반 2-2서
역전 결승골, F조 1위 이끌어
크리스티아누 호날두(36·맨체스터 유나이티드·맨유·사진)가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에서 역전 결승골을 뽑아내며 3경기 연속 골을 기록했다.

호날두는 21일 영국 맨체스터에서 열린 2021∼2022 UEFA 챔피언스리그 F조 3차전 맨유(잉글랜드)-아탈란타(이탈리아)의 경기 후반 36분 2-2 상황에서 헤딩 결승골을 넣었다. 지난달 15일 영보이스(스위스), 30일 비야레알(스페인)전에 이어 3경기 연속 득점이다. 호날두는 챔피언스리그 역대 최다 출전(179경기), 최다 득점(137골), 최다 결승골 1위 기록을 이어갔다. 맨유는 2승 1패(승점 6)로 3위에서 1위로 뛰어올랐다. 아탈란타는 1승 1무 1패(승점 4)로 3위가 됐다.

맨유는 이날 0-2로 끌려갔으나 후반 8분 마커스 래시퍼드, 후반 30분 해리 매과이어가 추격골을 넣은 데 이어 호날두의 골로 경기를 뒤집었다.

이원홍 전문기자 bluesky@donga.com
주요기사

#크리스티아누 호날두#맨유 구세주#3경기 연속 골 기록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