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려대 포워드 문성곤, 전체 1순위로 KGC행

동아일보 입력 2015-10-27 03:00수정 2015-10-27 03:0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프로농구 KGC가 26일 열린 2015 한국농구연맹(KBL) 신인 드래프트에서 1라운드 1순위로 고려대 포워드 문성곤(22)을 지명했다. 문성곤은 올 시즌 대학리그에서 평균 10.2득점으로 활약하며 고려대의 3연패를 이끌었다. 1라운드 3순위 지명권을 행사한 KCC는 고교 졸업 예정인 송교창(19·삼일상고·200cm)을 지명했다.


#고려대#문성곤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