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장공유
읽기모드공유하기
뉴시스|사회

무죄 판결 박형준 부산시장 “사필귀정”

입력 2022-08-19 11:27업데이트 2022-08-19 11:27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박형준 부산시장이 19일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로 기소된 사건에서 1심 재판부가 무죄를 선고하자 “사필귀정”이라는 입장을 밝혔다.

판결 직후 전진영 정무기획보좌관을 통해 밝힌 입장문에서 박 시장은 “사필귀정이다. 처음부터 검찰의 무리한 기소였음을 여러 차례 말씀드린 바 있다”라며 “그에 따른 당연한 결과로서, 사법정의가 살아있음을 보여준 판결이라 생각한다”라고 말했다.

이어 박 시장은 “시정에 더욱 충실히 임해서 시민이 행복한 도시 부산을 만드는데 매진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박 시장은 코로나19 확진으로 재택치료 중이라 이날 열린 재판에 참석하지 않았다.

앞서 이날 오전 10시 부산지방법원에서 열린 박 시장의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 1심 재판에서 박 시장은 무죄판결을 받았다.

[부산=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사회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