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뉴스1|사회

경찰, ‘임영웅 뮤직뱅크 0점 논란’ 수사 착수…고발·진정 접수

입력 2022-05-28 14:57업데이트 2022-05-28 14:57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KBS 2TV 음악방송 뮤직뱅크 로고© 뉴스1
KBS 2TV 음악방송 뮤직뱅크에서 가수 임영웅이 방송점수 0점을 받아 1위를 내준 논란과 관련해 경찰이 수사에 착수했다.

서울영등포경찰서는 임영웅의 뮤직뱅크 방송점수 0점 논란과 관련한 고발장과 진정서를 접수해 사건을 담당과에 배당했다고 28일 밝혔다.

경찰은 범죄행위 성립 여부 등을 판단하기 위한 법령 검토에 들어갔고 조만간 고발인 1명과 진정인 1명에 대한 조사도 시작할 예정이다.

앞서 임영웅은 지난 13일 방송된 ‘뮤직뱅크’에서 방송 횟수 점수가 0점을 기록해 1위를 신인그룹 ‘르세라핌’에게 내줬다. 임영웅의 팬클럽은 임영웅의 음반, 음원 점수가 압도적이라는 점을 들어 KBS에 순위 선정 기준을 해명하라고 요구했다.

KBS는 임영웅의 노래 ‘다시 만날 수 있을까’가 KBS 콘텐츠에서 방송되지 않아 0점을 받았다고 해명했지만 이에 대한 반론이 또 나오는 등 논란은 사그라지지 않는 상황이다.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사회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