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나필락시스양’이란?…2시간내 호흡곤란·두드러기

뉴시스 입력 2021-03-03 16:35수정 2021-03-03 16:36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lgE 면역 반응 증거 부족…"마스트 세포 기전 반응"
"아나필락시스 의심사례 월·주 단위 분석 후 분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투여 후 3명이 아나필락시스(anaphylaxis) 의심증상을 보여 신고됐으나 방역당국은 사망으로 이어질 수 있는 아나필락시스 쇼크(anaphylactic shock)와는 다른 개념이라고 선을 그었다.

조은희 코로나19 예방접종대응추진단 접종후관리반장은 3일 오후 청주 오송 질병관리청에서 예방접종 이상반응 관련 브리핑을 통해 이같이 말했다.

3일 0시 기준 예방접종 후 이상반응 신고는 총 209건이다. 이 중 2명은 사망했고 나머지 207건이 경증으로 확인됐다. 이 중 중증 알레르기인 아나필락시스가 의심되는 ‘아나필락시스양’(anaphylactoid reaction) 사례가 3건이다. 모두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을 접종한 것으로 확인됐다.

아나필락시스양은 예방접종 후 2시간 이내 호흡곤란, 두드러기 등 증상이 나타난 경우로 상 증상은 비슷하나 면역반응에 의한 것이란 증거가 부족한 경우를 가리킨다.

주요기사
아나필락시스양은 아나필락시스나 아나필락시스 쇼크와는 다른 개념이다. 아나필락시스는 약제 투여 후 항원항체 면역반응에 의해 일어나는 급격한 전신반응을 뜻하며 심한 쇼크가 동반되는 경우엔 아나필락시스 쇼크로 부른다.

조 반장은 “몸에 항체가 여러 가지가 있는데 알레르기반응 항체(lgE)가 일단 직접 연관되면 아나필락시스, 아나필락시스 쇼크를 말한다”며 “아나필락시스양은 비슷한 알레르기 물질이 들어가지만 ‘마스트 세포’(mast cell)라는 다른 기전으로 인해 몸의 현상을 일으키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마스트 세포는 알레르기 반응에 관여하는 세포다. 세포 내 히스타민 물질을 밖으로 보내 기관지 세포를 자극시키기도 한다.

조 반장은 “아나필락시스 쇼크의 경우 IgE가 작용해 중증 이상반응을 보이는데 쇼크 반응이 없다”면서 “보통 병원에서는 구분하지 못하기 때문에 당국이 모두 받아서 분석한 뒤 아나필락시스 여부를 분류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현재 아나필락시스양이든 아나필락시스쇼크든 중증이상반응으로 분류하고 나중에 월 또는 주 단위로 분석 후 다시 정리해 경증 또는 중증으로 세분화해 분류하고 있다”고 말했다.

아나필락시스양 신고 사례 3명 중 2명은 현재 호전된 상태다. 1명은 조금 더 관찰이 필요한 상황이다.

[세종=뉴시스]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