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동아경제|사람속으로

이명용 교수, 제13대 단국대병원장 취임

입력 2022-07-05 11:31업데이트 2022-07-05 11:34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단국대학교 의과대학 부속병원 제13대 병원장에 이명용 심장혈관내과 교수(58·사진)가 취임했다. 임기는 2024년 6월 30일까지 2년이다.

신임 이 병원장은 “암치료를 비롯해 중증외상 및 응급질환, 심뇌혈관질환 등의 치료를 집중 육성해 중부지역을 대표하는 의료기관으로 도약하겠다”고 밝혔다.

이 병원장은 1988년 서울대 의대를 졸업하고 미국 하버드대 의대 매사추세츠 제너럴병원(MGH)에서 3년간 전임의 과정을 거쳐 1997년 단국대 의대 심장내과에 부임했다. 부정맥·심장박동기 치료분야의 전문가이며 부임 후 중환자실장, 심장혈관센터소장, 기획조정실장, 부원장 등을 두루 역임했다.

한편, 부원장에는 이상구 신경외과 교수가 취임했다. 이 부원장은 삼성서울병원에서 전공의 과정을 거쳐 2004년 단국대 의대에 부임했다.

동아닷컴 최용석 기자 duck8@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사람속으로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