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주 금대초교 무기한 휴업…이질환자 55명 발생

입력 1998-09-18 18:40수정 2009-09-25 01:23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강원 원주시 판부면 금대리 금대초등학교는 제1종 법정전염병인 이질 감염 학생이 늘어남에 따라 18일 무기한 휴업에 들어갔다.

18일 도 보건당국에 따르면 8일 금대초등학교 급식소에서 점심을 먹은 학생 교직원 학부모 등 74명 가운데 55명이 이튿날부터 식중독 증세를 보여 가검물을 채취해 조사한 결과 학생 35명, 교직원 1명, 학부모 3명 등 모두 39명이 이질환자로 판명됐다. 이들은 원주의료원에서 격리 치료를 받고 있다.

한편 강릉시 성산면 성산초등학교 왕산초등학교 왕산중학교 등 3개 학교도 15일부터 학교급식을 중단하고 있으며 초등학교 2개교는 오전수업만 실시하고 있다. 이 세 학교에서도 최근 28명의 이질환자가 발생했다.

〈춘천〓최창순기자〉cschoi@donga.com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