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장공유
읽기모드공유하기
뉴시스|국제

中, 윤대통령 장쩌민 조전 공개…“한국의 좋은 친구”

입력 2022-12-03 21:13업데이트 2022-12-03 21:13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중국 외교부는 윤석열 대통령이 장쩌민 전 국가주석 사망에 대해 시진핑 주석 앞으로 조문 메시지를 보내왔다고 밝혔다.

3일 중국 외교부에 따르면 윤 대통령은 조전에서 “장쩌민 전 주석은 중국의 번영과 발전을 이끈 위대한 지도자이며, 한국과 한국 국민의 좋은 친구이기도 했다”고 밝혔다.

윤 대통령은 또 “대한민국 정부와 국민을 대표해 장쩌민 주석의 유족과 중국 인민에 깊은 애도를 표한다”고 전했다.

중국 외교부는 여러 정상이 보내 온 조전 가운데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조전을 가장 먼저 소개했고, 윤 대통령의 조전은 김 위원장과 노로돔 시하모니 캄보디아 국왕에 이어 세 번째로 소개했다.

윤 대통령은 지난 2일 서울 중구 주한중국대사관에 마련된 장 전 주석 분양소를 찾아 직접 조문했다. 윤 대통령은 조문록에 “한중 수교를 비롯해 양국 관계 발전에 크게 기여하신 장쩌민 전 중국 국가주석의 영면을 기원하며, 유가족과 중국 국민에게 깊은 애도와 추모의 뜻을 표한다‘고 적었다.

[서울=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국제 최신뉴스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