金대통령 「한국홍보 TV광고」 日서 첫 방영

입력 1998-09-19 09:30수정 2009-09-25 01:18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외국관광객을 유치하기 위해 김대중(金大中)대통령이 출연한 ‘한국홍보 TV광고’가 18일 일본에서 처음으로 방영됐다.

일본 TBS방송은 이날 저녁 일본프로야구 요미우리 자이언츠와 한신 타이거스의 경기 중계도중 이 광고를 내보냈다.

김대통령은 광고에서 “한국이 변화하고 있다”고 강조한 뒤 “가깝고 흥미로운 여행을 위해 한국으로 오십시오. 제가 자신을 가지고 권해드립니다”고 말했다.

한국관광공사 관계자는 “T

BS방송에 이어 이달 하순부터 11월까지 아사히TV 등 일본의 공중파방송과 위성방송에 8백46회에 걸쳐 김대통령이 출연한 한국홍보 TV광고를 방영할 방침” 이라고 밝혔다.

이 관계자는 “광고에 상당한 예산이 소요되긴 하지만 대통령이 직접 출연해 관심이 높은만큼 관광객 유치에 도움이 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도쿄〓권순활특파원〉shkwon@donga.com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