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장공유
읽기모드공유하기
뉴스1|연예

‘해설위원 변신’ 이승우, 편안한 분위기 속 가나전 준비…박지성도 포착

입력 2022-11-28 20:33업데이트 2022-11-28 20:33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이승우 인스타그램이승우 인스타그램
월드컵 해설위원 겸 축구 선수 이승우가 가나전을 준비했다.

이승우는 24일 오후 개인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짧은 영상을 게재, 카타르 현지에서의 모습을 공개했다.

SBS 축구 해설위원으로 변신한 이승우는 함께 중계를 맡은 전 축구 선수 박지성 그리고 배성재 캐스터와 자연스럽게 얘기를 나누고 있다.

이들은 대한민국 축구국가대표팀의 2차전 자료를 손에 들고 편안한 분위기 속에 중계를 준비하는 모습이다. 박지성이 함박웃음을 짓는 장면도 포착돼 눈길을 끌었다.

한편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한국 축구국가대표팀은 이날 오후 10시(이하 한국시간) 카타르 알라이얀 에듀케이션 시티 스타디움에서 가나를 상대로 2022 국제축구연맹(FIFA) 카타르 월드컵 H조 조별리그 2차전을 치른다.

앞서 한국 대표팀은 지난 24일 진행된 우루과이와의 1차전에서 0-0 무승부를 기록하며 승점 1점을 챙겼다.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연예 최신뉴스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