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장공유
읽기모드공유하기
뉴시스|연예

장성규, 코로나 재확진 후기…“이렇게 아픈 건 처음”

입력 2022-08-19 14:14업데이트 2022-08-19 14:14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방송인 장성규가 코로나19 재확진 후기를 전했다.

장성규는 최근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서 재확진 후 가장 힘들었던 점에 대해 “목이 처음보다 훨씬 아팠다. 태어나서 이렇게 아픈 건 처음이었다. 가렵고 아프고 따가웠다”고 했다.

그라면서 “이미 한 번 걸렸기 때문에 걸린 지 5개월도 안 돼서 ‘설마 또 걸릴까’ 하는 안도감이 있었다”면서 “하지만 저녁을 먹는 동안 몸 상태가 점점 나빠졌고, 다시 한번 자가 키트를 하니 양성이 나왔다”고 당시를 떠올렸다.

장성규는 지난달 코로나 재확진 판정을 받았다. 현재 MBC FM4U ‘굿모닝FM 장성규입니다’ 진행을 맡고 있다.

[서울=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연예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