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윤정 “울 아들, 벌써 백일”…11살 연하 남편도 공개

뉴시스 입력 2021-10-21 15:27수정 2021-10-21 15:27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안무가 배윤정이 가족 셀카를 올리며 근황을 전했다.

21일 배윤정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울 아들 우는 거 완전 기엽ㅋㅋㅋ 100일 촬영 중이에용 #백일촬영#세식구#아들맘#골드네”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배윤정은 남편과 함께 아들의 백일 촬영을 위해 스튜디오를 찾은 모습이다. 아빠 품에 안긴 2:8 머리가 단정한 아들의 모습이 눈길을 끈다.

한편 배윤정은 지난 2019년, 11살 연하의 남편과 결혼했으며 42세의 나이로 지난 6월 득남했다. 배윤정은 지난 7월 종영한 E채널 예능 프로그램 ‘맘 편한 카페 2’에 출연한 바 있다

주요기사
[서울=뉴시스]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