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윤정, 아직도 산후 우울증?…“흰머리 거슬려”

뉴시스 입력 2021-10-14 17:22수정 2021-10-14 17:23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안무가 배윤정이 근황을 전했다.

14일 배윤정은 자신의 인스타그램 계정에 “내 흰머리 거슬려”라는 글귀와 함께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배윤정은 한 안무 연습실에 앉아 셀카를 찍는 모습이다. 검은 마스크를 끼고 머리를 풀어헤친 배윤정의 모습에서 흰 머리카락이 눈에 띈다.

앞서 배윤정은 자신의 SNS를 통해 “머리가 빠지고 앞이 침침해 짜증나고 우울하다”며 산후 우울증을 고백한 바 있다.

주요기사
한편, 안무가 배윤정은 지난 2019년 11살 연하의 남성과 결혼, 지난 6월 아들을 출산했다.

[서울=뉴시스]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