엄영수, 웃픈 사연…“부인들은 바뀌는데 집은 그대로”

뉴시스 입력 2021-06-22 16:29수정 2021-06-22 16:29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개그맨 엄영수가 23일 오후 8시 30분 방송되는 KBS 2TV ‘TV는 사랑을 싣고’에 출연해 신혼집을 공개된다.

김원희와 현주엽은 결혼 4개월 차 엄영수의 신혼집을 찾았다. 엄영수는 두 MC와 만나자마자 아내의 미모가 연예인, 모델을 방불케 한다며 아내 자랑을 쏟아냈다.

이런 가운데 “부인들은 바뀌는데 집은 그대로다”라는 엄영수의 애드립에 웃음을 터트린 두 MC는 화이트톤 신혼집 인테리어의 비밀에 깜짝 놀랐다고 한다.

한편, 엄영수는 이날 방송에서 자신의 넓은 인맥으로도 찾을 수 없었던 한 친구를 찾는다고 전했다.

주요기사
[서울=뉴시스]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