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채널A]자연이 살린 백운산의 부부

동아일보 입력 2015-10-27 03:00수정 2015-10-27 03:0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갈 데까지 가보자 (27일 오후 8시 20분) 충북 제천시 백운산 700m 고지에 터를 잡고 살아가는 안영창 장명자 씨 부부. 대기업에 다니던 남편 안 씨가 당뇨로 쓰러진 후 산으로 들어왔다. 자연 밥상으로 건강을 되찾고 있는 부부의 일상을 소개한다.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