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피투게더3’ 허가윤 “이기광과 생일 40일 차이… 자꾸 오빠 행세한다”

동아닷컴 입력 2015-01-02 15:21수정 2015-01-02 15:27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허가윤 사진= KBS2 예능프로그램 ‘해피투게더 시즌3’ 화면 촬영
허가윤

그룹 포미닛 허가윤이 비스트 이기광이 오빠 행세를 한다고 밝혔다.

KBS2 예능프로그램 ‘해피투게더 시즌3’ 1일 방송에서는 ‘연예계 오누이 특집’으로 배우 차예련, 유지태, 개그맨 김수용, 개그우먼 김숙, 비스트 이기광, 포미닛 허가윤이 출연했다.

이날 허가윤은 “이기광을 처음 만났을 때 소속사에서는 같은 해에 태어났으니 친구로 지내라고 했다. 그런데 이기광이 나를 따로 불러 ‘오빠라고 해달라’고 하더라”고 입을 열었다.

주요기사
이에 이기광은 “비스트 멤버들 중 89년생 친구들과 친구다. 윤두준에게 ‘오빠’라고 하고 내게 ‘야’라고 하면 애매하다”고 설명했다.

허가윤은 “그런데 정작 우리가 생일이 40일 정도밖에 차이나지 않는다. 그래서 한동안 이기광에게는 말도 걸지 않았다. 호칭을 뭐라고 불러야 할지 애매했다”고 털어놨다.

MC들은 “그래도 이기광이 오빠로서 뭔가 도움을 준 것이 있느냐”고 물었고 허가윤은 “드라마에 카메오로 출연한 적이 있다”고 대답했다.

허가윤은 “그런데 이기광이 직접 출연을 시켜준 것은 아니다. 그런 일이 있으면 꼭 ‘오빠 덕분’이라고 한다. 그래서 이사님께 앞으론 그냥 촬영하지 않겠다고 말했다”고 덧붙였다.

한편 허가윤은 1990년 5월 18일생, 이기광은 1990년 3월 30일생으로 알려졌다.

허가윤. 사진= KBS2 예능프로그램 ‘해피투게더 시즌3’ 화면 촬영
동아닷컴 디지털뉴스팀 기사제보 dnews@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