빅뱅 태양 ‘F*** you’ 적힌 욕설 의상 입고 나와 논란

동아닷컴 입력 2010-09-03 14:38수정 2010-09-03 15:27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빅뱅 태양. 사진출처 방송화면 캡처
그룹 ‘빅뱅’의 멤버 태양이 영어 욕설이 적힌 의상을 입고 무대에 올라 논란이 되고 있다.

태양은 2일 방송된 케이블 방송 Mnet ‘엠카운트다운’에서 이번 앨범 타이틀 곡 ‘아이 윌 비 데어(I'll Be There)’로 무대를 꾸몄고, 1위에 오르는 기쁨까지 누렸다.

하지만 이날 그가 입고 나온 의상이 문제가 됐다. 태양이 입고 나온 검은색 민소매 티셔츠 뒷편에 ‘F*** you’라는 영어 욕설이 새겨져 있었던 것.

방송 후 누리꾼들은 “욕설이 담긴 의상을 방송에서 자꾸 입는 이유가 무엇인가” “청소년들이 자주 보는 방송에서 저런 의상은 맞지 않아 보인다” “코디들이 너무 신경을 안 쓰는 것 같다” 등의 반응을 보이며 비난 수위를 높였다.

관련기사
한편 빅뱅이 소속된 YG엔터테인먼트 가수들의 의상 논란은 이번이 처음이 아니다. 지난 2009년에는 그룹 투애니원의 멤버 공민지는 바지에 성적으로 흥분된 곰이 프린팅 돼 있는 모습이 방송 전파를 타면서 선정성 논란을 불러일으킨 바 있다. 또 빅뱅의 멤버 지드래곤도 여성의 나체가 그려진 티셔츠와 ‘I ♡ sex’등의 선정적인 문구가 새겨진 의상을 입고 나와 문제가 되기도 했다.

용진 동아닷컴 기자 aura@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