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뉴시스|경제

중국서 차량용 요소 3000t 실은 선박 울산항 입항

입력 2021-12-01 14:46업데이트 2021-12-01 14:46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중국에서 차랑용 요소 3000t을 실은 선박이 울산항에 입항한다.

해양수산부(장관 문성혁)는 울산항에 차량용 요소 3000t을 실은 ‘후이 펭(HUI FENG) 6호’가 입항한다고 1일 밝혔다.

후이 펭 6호는 지난달 29일 오전 7시10분께 중국 롱커우항에서 출항했고, 이날 오후 9시께 울산항에 입항할 예정이다. 입항 이후 울산항 2부두 1번 선석에 접안한 뒤 다음날 오전에 하역작업을 시작한다.

해수부는 앞으로도 전국 항만에 입항하는 요소(수) 적재 선박이 적기에 입항할 수 있도록 선석을 우선 배정하는 등 지원할 계획이다.

[서울=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경제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