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리빙프라자 자동입출기 설치

입력 2003-07-24 18:07수정 2009-10-08 20:25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삼성전자는 국민은행, 우리은행과 업무 제휴를 맺고 전국 3000여곳의 대리점과 256곳의 직영점 리빙프라자에 자동입출금기를 설치하기로 했다고 24일 밝혔다.

이에 따라 리빙프라자 서울 목동점, 은마유통 역삼점 등에 자동입출금기가 이날 처음 설치됐다. 올해 말까지 대리점 300곳, 리빙프라자 200곳에 자동입출금기를 설치해 운영할 예정이다.

삼성전자 국내영업사업부 이상석 상무는 “유통 환경이 대형화, 복합화, 전문화하고 있다”며 “2005년까지 100평 이상 규모에 최고 수준의 인테리어를 갖춘 최우수 유통점을 200곳으로 늘릴 것”이라고 말했다.

박용기자 parky@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