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수자원公,아산 공업용수도 건설 감리 美벡텔社에 맡겨

입력 1996-10-30 20:38업데이트 2009-09-27 14:16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吳潤燮기자」 한국수자원공사는 아산공업용수도 건설공사의 감리를 미국 벡텔사에 맡기기로 했다. 수공은 기산이 시공중인 아산공업용수도 건설공사 제2공구 구간이 예정가의 58%로 저가 낙찰돼 특별감리가 필요하다고 판단, 다음달 16일부터 공사현장에 벡텔사 감리원을 배치할 방침이라고 30일 밝혔다. 이 구간은 직경 7백∼2천㎜의 관로 52㎞를 해안매립으로 조성된 연약지반과 삽교호 바닥에 깔아야 하는 난공사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많이 본 뉴스
경제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