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동아경제|문화

우크라이나 난민 지원 나선 에어비앤비… 최대 10만명 무료 숙소 지원 추진

입력 2022-03-01 19:39업데이트 2022-03-01 19:41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에어비앤비가 우크라이나 난민을 위한 숙박 지원을 추진한다.

에어비앤비는 우크라이나를 탈출하는 난민들에게 단기 무료 숙소를 제공하기로 했다고 1일 밝혔다. 숙소 제공 비용은 에어비앤비와 비영리 숙소 지원 기관 에어비앤비닷오알지 난민 기금 기부자, 호스트 지원 참여 등을 통해 마련한다.

브라이언 체스키(Brian Chesky) 에어비앤비 공동 창업자 겸 CEO 등 최고경영진은 폴란드와 독일, 헝가리, 루마니아 등 유럽 전역 주요 국가에 편지를 보내 이번 난민 지원 방안을 제안했다. 우크라이나 난민 규모는 최대 10만 명 수준으로 추산하고 있다. 이들을 위한 임시 숙소를 제공하기 위해 에어비앤비는 노력하고 있다고 전했다. 장기 체류를 위한 숙박 제공과 국가별 요구 사항을 반영해 난민을 지원할 수 있도록 각 국가 정부와 긴밀히 협력한다는 계획이다.

에어비앤비에 따르면 이번 활동은 재난 상황에서 임시 숙소 지원을 주된 목적으로 하는 비영리 기관인 에어비앤비닷오알지가 주도한다. 수일 내로 더욱 광범위한 커뮤니티가 무료 또는 할인 숙박 제공 등을 통해 우크라이나 난민 지원을 위한 추가 세부 정보를 공유할 예정이다.

동아닷컴 김민범 기자 mbkim@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문화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