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서울시민상’ 107명 선정

동아일보 입력 2020-05-04 03:00수정 2020-05-04 03:0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서울시는 보라매초 6학년 이준서 군(12) 등 107명에게 ‘2020년 서울시민상’을 수여했다고 3일 밝혔다.

서울시민상은 1979년 시작해 어린이상, 소년상, 청년상, 청소년지도자상 등 4개 대상별로 타의 모범이 된 개인이나 단체에 준다.

이 군은 선천성 뇌병변의 지체2급 중증신체장애를 갖고 있지만 지난해 9월 전국 전동휠체어 축구대회 우승, 2018년 8월 용산구청장배 어린이 바둑대회 3위 등 남다른 의지와 성실함을 보여 어린이상 대상을 받았다.


소년상 대상은 신관중 2학년 선예린 양, 청년상 대상은 숙명여대 박하영 씨, 청소년지도자상 대상에는 서울시립청소년활동진흥센터 조효진 씨가 선정됐다.
주요기사

#2020 서울시민상#이준서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