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구]실업배구 V투어 20일 개막

입력 2003-12-09 17:55수정 2009-10-10 07:26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올 시즌 처음 연고지제를 도입한 실업배구 ‘V투어2004’의 연고 도시와 대회 일정이 확정됐다. 대한배구협회는 9일 KT&G가 타이틀스폰서로 참여하는 V투어리그를 오는 20일 개막, 서울을 비롯한 지방 5개 도시에서 내년 4월 2일까지 개최한다고 발표했다.

연고지는 남녀팀인 삼성화재와 흥국생명이 부산을 선택했고 LG화재와 한국도로공사는 구미, 한국전력과 현대건설은 목포, 현대캐피탈과 KT&G는 대전, 대한항공과 LG정유는 인천으로 각각 결정됐다.

이번 대회는 내년 3월14일까지 서울 및 5개 연고지를 돌며 투어대회를 치른 뒤 플레이오프와 챔피언결정전을 통해 우승팀을 가린다. 또 실업팀과 별도로 열리는 남자 대학부는 한양대 성균관대 등 8개 팀이 참가해 조별 리그를 치른 뒤 내년 2월1일부터 준결승 및 결승전을 치른다.

김상호기자 hyangsan@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