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외환보유액 952억4000만달러로 소폭 감소

입력 2001-03-16 12:02수정 2009-09-21 02:18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국제통화기금(IMF) 차입금 상환과 엔화약세현상의 영향으로 외환보유액이 소폭 감소했다.

한국은행은 3월15일 현재 외환보유액이 952억4000만 달러로 2월말에 비해 9400만 달러 감소했다고 16일 밝혔다.

한국은행은 외화자산 운용수익과 금융기관에 대한 한국은행 회화예택금 회수등 증가요인이 있었으나 IMF차입금 3억달러를 상환한데다 엔화약세에 따른 미달러화 혼산금액의 감소로 외환보유액이 소폭 감소했다고 설명했다.

외환보유액은 작년 11월말 933억4000만달러, 12월말 962억달러 등으로 증가하다가 올해 1월부터 줄어들기 시작해 3개월 째 감소세를 보였다.

이병희<동아닷컴 기자>amdg333@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