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경북]영동선-동해남부선 연결철도 건설 추진

입력 1997-03-19 08:47수정 2009-09-27 02:03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대구〓이혜만 기자] 경북도는 오는 2004년까지 울진군 근남면 망양정과 봉화군 소천면 분천리를 연결하는 총연장 39㎞의 철도를 놓을 계획이다. 李義根(이의근)경북지사는 오는 2004년 포항∼삼척간 철도가 개통되는 시기에 맞춰 99년부터 5년동안 총 4천5백억원을 투입, 영주∼태백간 영동선과 포항∼삼척간 동해중부선을 연결하겠다고 밝혔다. 이 철도가 부설되면 △경부선(서울∼부산) △중앙선(영천∼청량리) △대구선(대구∼경주) △경북선(김천∼영주) △동해남부선(포항∼부산) △영동선(영주∼태백) △동해중부선(포항∼삼척)등 도내를 관통하는 7개 철도와 「中」자 형태로 연결되는 광역철도 교통망이 형성된다.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