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장공유
읽기모드공유하기
뉴시스|사회

코로나 신규확진 3만881명…전주보다 2000여명 감소

입력 2022-09-29 09:53업데이트 2022-09-29 09:54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수요일인 전날 3만881명이 코로나19에 확진돼 일주일 전보다 2000여명 감소했다.

질병관리청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에 따르면 29일 0시 기준 신규 확진자는 3만881명 늘어 누적 2474만635명이다.

이는 전날 3만6159명 대비 5278명, 1주 전 3만3009명 대비 2128명 감소한 수치다.

지역별로 서울 6270명, 경기 8830명, 인천 1863명 등 수도권에서 1만6963명(55.0%)이 발생했다.

비수도권에서는 1만3892명(45%)이 나왔다. 부산 1417명, 대구 1452명, 광주 747명, 대전 816명, 울산 498명, 세종 233명, 강원 1080명, 충북 990명, 충남 1239명, 전북 988명, 전남 909명, 경북 1532명, 경남 1740명, 제주 251명 등이다.

국내발생 확진자 3만629명 중 고위험군인 60세 이상 고령층이 7548명(24.6%), 18세 이하 소아·청소년은 5354명(17.5%)이다.

해외유입 확진자는 252명이며 검역 단계에서 26명, 지역사회에서 226명이 확진됐다. 내국인이 155명, 외국인이 97명이다.

입원 치료 중인 위중증 환자는 전날보다 12명 감소한 363명으로, 이틀 연속 300명대다. 60세 이상 고령층이 317명(87.3%)을 차지했다. 신규 입원 환자는 114명으로 전날보다 35명 줄었다.

코로나로 사망한 환자는 46명으로 전날과 같다. 사망자 중 60세 이상이 43명(93.5%)으로 가장 많았고 50대 1명, 40대 1명, 9세 이하 1명도 사망했다. 누적 사망자는 2만8318명(치명률 0.11%)이다.

중환자 병상 가동률은 19.6로 전체 병상 1846개 가운데 1484개가 사용 가능하다. 수도권 가동률은 20.6%, 비수도권은 17.5%로 안정적인 상황이다.

이날 0시 기준 재택치료 대상자는 전날 3만2114명이 신규 배정돼 총 17만3889명이다.

24시간 운영되는 재택치료 의료상담센터는 전국에 176곳이다. 호흡기환자진료센터는 전국 1만3953곳, 이 중 호흡기환자 대상 진료·검사·처방·치료를 모두 수행하는 원스톱 진료기관은 1만162곳(비대면 진료 가능기관 8015곳)이 운영 중이다.

[서울=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사회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