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말 또 비소식…토요일 곳곳 천둥·번개 소나기 예고

뉴시스 입력 2021-04-16 09:39수정 2021-04-16 09:41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17일 수도권 등 강풍·천둥·번개 동반 소나기
오늘 오후 미세먼지 일시적으로 '매우 나쁨'
금요일인 16일은 전국이 대체로 흐린 가운데 곳곳에는 비가 내리다가 낮부터 맑아지겠다. 주말엔 수도권을 포함한 곳곳에 천둥·번개를 동반한 소나기가 올 것으로 예상돼 주의가 필요하겠다.

이날 미세먼지는 황사의 영향으로 수도권 등 ‘나쁨’ 수준을 보일 것으로 전망된다. 밤부터 일시적으로 ‘매우나쁨’을 보이는 곳도 있겠다.

기상청은 이날 “북쪽을 지나는 기압골의 영향으로 수도권과 충남북부·충남서해안·강원영서는 오전부터 비가 오는 곳이 있으며 강원영서는 오후까지 약하게 비가 이어지겠다”며 “비가 오는 지역에서는 가시거리가 짧고 도로가 미끄러운 곳이 있겠으니, 교통안전에 유의하길 바란다”고 전했다.

예상 강수량은 수도권을 포함한 강원영서·충남권·충북북부·서해5도는 5㎜ 내외, 전북·충북남부·경북북부내륙은 5㎜ 미만이 되겠다.

주요기사
이날은 전국이 대체로 흐리다가 낮에 중부지방부터 차차 맑아지겠다.

낮 최고기온은 전국 대부분 지역에서 15~22도 수준으로 형성되겠다. 다만, 모레(18일)까지 바람이 강하게 불면서 체감온도가 낮아져 쌀쌀하겠다.

미세먼지는 수도권·강원권·충청권·호남권·대구·경북·제주에서 ‘나쁨’을 보이겠다. 이 중 수도권과 강원권, 충청권은 황사의 영향으로 밤에 일시적으로 ‘매우나쁨’을 보일 것으로 전망된다.

토요일인 오는 17일은 천둥·번개를 동반한 소나기가 오는 곳이 있겠다.

기상청은 “내일은 북쪽에서 우리나라 상층으로 매우 찬 공기를 동반한 기압골이 유입되면서 대기가 불안정해져 수도권과 강원영서, 충청북부에는 오후에 순간풍속 초속 15m 내외의 돌풍과 소나기가 오는 곳이 있겠다”고 전했다.

예상 강수량은 수도권, 강원영서·충청북부·울릉도·독도 5~10㎜이다.

아울러 내일 중부지방은 구름이 많다가 저녁부터 차차 맑아지겠다. 18일는 전국에 구름이 많다가 아침부터 차차 맑아질 것으로 예상된다.

내일 아침 최저기온은 2~12도, 낮 최고기온은 13~30도가 되겠다. 18일 아침 최저기온은 3~9도, 낮 최고기온은 15~19도가 되겠다.

[서울=뉴시스]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