車 렌트-리스 10곳 “2030년까지 100% 무공해차 전환”

강은지 기자 입력 2021-03-26 03:00수정 2021-03-26 03:0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그린카, 롯데렌터카, 쏘카, SK렌터카, 현대캐피탈 등 10개 자동차 렌트·리스 업체가 2030년까지 모든 보유 차량을 전기차와 수소차 등의 무공해차로 바꾼다. 환경부는 25일 서울 마포구 문화비축기지에서 이들 10개 회사와 ‘한국형 무공해차 전환 100(K-EV100)’ 선언식을 열고 이 같은 계획을 밝혔다.

K-EV100은 기업들이 2030년까지 사용하는 모든 차량을 전기차와 수소차로 바꾸는 캠페인이다. 25일까지 5개 업종 61개 기업이 동참하겠다는 의사를 밝혔다. 이 캠페인에 참여하는 기업들은 무공해차 구매 보조금을 우선 지급받게 된다. 그 대신 환경부에 해마다 전환 실적을 보고해야 한다.


강은지 기자 kej09@donga.com기자페이지 바로가기>
주요기사

#자동차#렌트#리스#무공해차#전환#k-ev100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