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서울]「만화 애니메이션」집중 육성키로

입력 1996-10-15 06:38업데이트 2009-09-27 15:32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尹양섭기자」 만화 애니메이션이 대표적인 서울형 산업으로 육성된다. 서울시는 14일 『이들 산업은 제작물량면에서는 세계 3위 수준이지만 주로 외국의 하청을 받아 제작이 이뤄지고 있다』며 『기획력 등을 보강하면 공해없는 고부가가 치 산업으로 발전시킬 수 있어 집중 육성키로 했다』고 밝혔다. 시는 이를 위해 내년 9월 신인 및 기성작가들의 창작의욕을 북돋우기 위해 특색있 는 「서울 만화캐릭터 공모전」을 열기로 했다. 여기서 선정된 작품 등을 상품화하 는 방안도 검토중이다. 시는 이와 함께 내년 12월에는 「서울 애니메이션 대상전」을 개최키로 했다. 현재 국내 애니메이션 제작업에는 2백여개사 2만여명이 종사하고 있으며 서울에 9 0%이상이 몰려 있다. 작년 수출실적은 8천4백만달러였지만 최근 외국업체들이 인건 비가 싼 필리핀 등지로 하청선을 바꾸고 있는 추세다. 시관계자는 『문체부 등과 협의, 장기적으로 상설전시관과 교육기능 등을 갖춘 단 지를 조성하는 방안도 검토중』이라고 말했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많이 본 뉴스
사회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