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軍장성급 정기인사…육참차장에 길형모중장

입력 1996-10-26 20:16업데이트 2009-09-27 14:39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정부는 26일 육군참모차장에 吉亨寶수도군단장(중장·육사22기)을 임명하는 등 육해공군 장군들에 대한 정기 승진 및 전보인사를 했다. 이날 인사에서는 李南信육본감찰감(육사23기) 金仁鍾국방부정책기획관 金熙相육본인사참모부장(이상 육사24기) 등 3명이 소장에서 중장으로 진급해 군단장으로 보임됐고 車基文한미연합사부참모장(육사23기)이 기존의 직책에서 중장으로 진급했다. 또 安柄哲군수사령관(공사13기)이 중장으로 진급, 합참전략기획참모부장에 임명됐다.중장 전보인사로는 합참작전참모부장에 李圭煥합참인사군수참모부장(육사21기), 합참인사군수참모부장에 韓勝義육군수도방위사령관(육사22기), 육군군수사령관에 金石元국방부정책위원(갑종1백66기)이 각각 임명됐다. 소장 전보인사로는 3함대사령관에 해군작전사령부부사령관 韓相基소장(해사23기)이 임명됐다. 또 육군의 梁宇千준장(육사26기) 등 18명, 해군의 安成模준장(해사23기) 등 4명, 공군의 포병학교장 趙良鉉준장(육사24기) 등 4명이 소장으로 진급했다. 정부는 이밖에 육군의 河永浦대령(갑종2백8기) 등 47명, 해군의 崔基出대령(해사26기) 등 10명, 공군의 石鉉洙대령(공사18기) 등 9명을 내년도 준장진급자로 확정했다. ▼吉육군참모차장 약력 △평남맹산출신 54세 △휘문고 육사 △203특공여단장 △1사단장 △국방부전력계획관 △수도군단장〈黃有成기자〉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많이 본 뉴스
정치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