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누팜 트리파티, 반지하 자취방 공개…기안84 “‘오징어게임’ 시즌2 느낌”

뉴스1 입력 2021-10-23 00:18수정 2021-10-23 00:18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MBC ‘나 혼자 산다’ © 뉴스1
‘나 혼자 산다’ 배우 아누팜 트리파티의 집이 공개됐다.

22일 오후에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나 혼자 산다’에서는 넷플릭스 오리지널 드라마 ‘오징어 게임’의 199번 참가자 ‘알리 압둘’ 역으로 세계적인 인기몰이를 하고 있는 인도 출신 배우 아누팜 트리파티(이하 ‘아누팜’)의 일상이 공개됐다.

기안84의 부탁으로 아누팜은 “미쳤어~ 개소리하지 마!”라며 자신의 명대사를 재연해 유쾌한 분위기를 연출했다. 이어 머리끝까지 이불을 덮은 채 잠이 든 아누팜의 아침이 공개됐다. 아누팜의 모습에 기안84는 “시즌 2 보는 느낌이다”라며 신기해하기도.

이어 아누팜은 한국예술종합학교 석사 과정을 수료 중이라 전하며 기숙사, 옥탑방을 거쳐 현재의 반지하 집에서 거주 중이라고 밝혔다. 아누팜은 향을 피우고 모두의 건강과 행운을 바라는 기도와 함께 음악을 들으며 인도식 밀크티 짜이를 즐기는 모습으로 눈길을 끌었다.

주요기사
한편, MBC 예능 프로그램 ‘나 혼자 산다’는 독신 남녀와 1인 가정이 늘어나는 세태를 반영해 혼자 사는 유명인들의 일상을 관찰 카메라 형태로 담은 다큐멘터리 형식의 예능 프로그램으로 매주 금요일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된다.

(서울=뉴스1)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