키, 바지 안감 찢어지는 사고에도 ‘블랙맘바’ 완벽 소화

뉴스1 입력 2021-07-24 21:03수정 2021-07-24 21:03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tvN ‘놀라운 토요일’ 방송 화면 캡처 © 뉴스1
‘놀라운 토요일’ 키가 바지가 찢어져도 춤을 추는 열정을 보여줬다.

24일 방송된 tvN ‘놀라운 토요일 도레미 마켓’에는 가수 윤도현 이홍기가 출연했다.

간식 라운드에서는 첫 1위 곡 맞히기 게임을 했다. 키는 에스파의 ‘블랙맘바’를 맞혔다. 키는 노래가 나오자마자 무대 중앙으로 등장해 퍼포먼스를 선보였다. 그런데 다리 찢는 안무를 하던 중 바지가 찢어지고 말았다. 그런데도 키는 끝까지 무대를 마쳤다. ‘블랙맘바’ 안무를 완전히 외우고 있어 모두 깜짝 놀랐다. 다행히 바지 안감이 찢어진 것이었다. 키는 간식을 받아 가며 “음방 생방송이라고 생각하면 멈출 수 없다”며 프로다운 모습을 보여줬다. 키는 이후 태연이 문제를 맞혔을 때도 합동 무대를 선보였다.

(서울=뉴스1)
주요기사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