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블에이 “누구 방일까요?” 익살스런 악동 사진 공개

동아닷컴 입력 2011-11-21 13:54수정 2011-11-21 14:02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그룹 더블에이가 숙소를 깜짝 공개했다.

21일 더블에이 공식 미투데이에는 ‘여러분들 활기차고 행복한 한주 되세요. 아자아자 화이팅’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이 게재됐다.

사진 속에서 더블에이 멤버들은 나란히 누워서 한 쪽 다리를 올리며 장난끼 가득한 표정을 지어 보였다.

방 한쪽에는 ‘투주원’, ‘날아라 호익룡’이라는 글이 적힌 플래카드도 눈에 띄었다.

관련기사
이 사진을 본 누리꾼들은 “여기는 김치랑 주원이방!”, “귀엽다”, “뭐하는 거예요?ㅋ”, “여기 내방인데?”이라는 댓글을 남겼다.

한편, 그룹 더블에이는 곡 '미쳐서 그래'로 활동 중이다.

동아닷컴 홍수민 기자 sumini@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