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비소녀’우리, 샤워장면공개…폭풍성장 감탄

동아닷컴 입력 2010-09-01 10:40수정 2010-09-01 11:32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사진출처= ‘펀팩토리’
‘신비소녀’로 유명한 배우 우리(본명 김윤혜)의 샤워장면이 공개 됐다.

우리는 최근 힙합듀오 ‘써니사이드’의 신곡 ‘나쁜남자 착한여자’ 뮤직비디오에 출연해 나신으로 샤워하는 열연을 펼쳤다.

이번 뮤직비디오에서 우리는 헤어진 연인을 잊기 위해 온갖 노력 하는 여인으로 등장했다. 특히 실오라기를 하나도 걸치지 않고 샤워하는 장면은 팬들의 눈길을 끌었다. 이번 노출신은 우리의 첫 성인연기.

이에 뮤직비디오를 접한 누리꾼들은 “12살이었던 신비소녀 우리, 정말 믿겨지지 않는 폭풍성장이다”, “우리의 모든 연기 장면이 움직이는 화보처럼 아름답고 예술이다” 등의 반응을 보이고있다.

관련기사
뮤직비디오를 연출한 김광은 감독은 “써니사이드의 신곡과 우리의 연기가 잘 매치되었다”며 “우리의 내면 연기에 전 스탭이 감탄할 정도였다”고 극찬했다.

사진출처 = ‘스타폭스’


한편,12살에 데뷔해 ‘신비소녀’로 불렸던 우리는 2007년 KBS 청소년드라마 ‘최강울엄마’ 이후 3년에 공백을 깨고 ‘무법자’를 연출한 김철한 감독의 차기작 ‘앨리스’(제작 기린아)의 여주인공 미노 역에 캐스팅됐다.

사진출처 = ‘펀팩토리’, ‘스타폭스’

김영욱 동아닷컴 기자 hiro@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