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C 게시판]한국통신,「고객과의 만남주간」

입력 1997-09-24 07:49수정 2009-09-26 09:55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한국통신(사장 이계철·李啓徹)은 이번 주부터 다음달 4일까지를 「고객과의 만남 주간」으로 정하고 전국 4백12개 전화국을 개방, 지역주민과 학생의 견학신청을 받는다. 이 기간 중 공개되는 시설은 전화국의 영업창구 전자교환실 선로시설시험실 114안내실 등이며 각 국번에 0000번으로 신청하면 된다.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