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장공유
읽기모드공유하기

작년 對중국 수출실적 한국4번째…107억달러

입력 1997-01-13 20:57업데이트 2009-09-27 07:46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李英伊기자」 한국이 지난해 중국과의 교역에서 주요 교역대상국중 유일하게 두자릿수 수출증가세를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다.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가 13일 입수한 「중국해관통계」에 따르면 일본 유럽연합(EU) 미국 홍콩 등은 지난해 1∼11월중 중국에 대한 수출실적이 줄어든 반면 한국은 1백7억8천만 달러어치를 수출, 95년 동기보다 21.6% 증가했다. 대만도 수출이 늘었지만 증가율은 4.7%에 그쳤다. 한국은 이에 따라 지난해 1∼11월중 중국수입시장의 9.1%를 차지, 일본 미국 대만에 이어 네번째 수입대상국으로 떠올랐다. 한국의 대중국 수출이 호조를 보인 것은 기계 전기전자 철강 석유화학제품 등의 가격경쟁력이 높고 중국에 진출한 한국 현지법인들이 시설재및 원부자재를 한국에서 대거 들여가기 때문이라고 무공은 풀이했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많이 본 뉴스
경제 최신뉴스
베스트 추천